까멜레오 소식

Posted 2008.05.14 13:40
까멜레오는 얼마 전에 살짝 윈도 바이너리를 공개해놨는데 아직 베타 테스트 단계(이제 첫 릴리즈를 했음)라 널리 홍보는 하지 않고 있었습니다. 현재 성능 개선 및 안정화 작업으로 한참 바쁘게 보내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오늘 까멜레오 소식이 동시에 여러 곳에서 들어왔습니다. 일단 downloadsquad에서 Chameleo: Open source video player from Korea라는 제목으로 까멜레오 소개 기사가 올라왔습니다. 한국에서 하는 오픈소스 비디오 플레이어라는 제목이 마음에 드네요. 기사 내용은 간략합니다. 까멜레오가 있고, 여러 코덱을 지원하고 Joost나 Babelgum처럼 웹 비디오를 지원하지는 않지만 비트토런트 클라이언트를 내장하고 있다.

그리고 얼마 전에 GigaOM의 LIz Gannes와 까멜레오에 관해 전화 인터뷰를 했었는데, 관련 기사가 오늘 newteevee에 올라왔습니다. 제목은  Chameleo:New Open-Source Video Player입니다.  까멜레오 플레이어는 플러그인을 비롯한 확장성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비교적 정확하게 기사를 작성해 주었습니다. (전화 인터뷰에서 강조했습니다^^)  기사 말미에 제가 인터뷰하면서 했던 말도 나옵니다.


NomadConnection CTO Kwang Yul Seo told NewTeeVee that his company plans to release a Linux version of Chameleo this week and a Mac version in June.


일단 기사 내용에도 언급되었지만 까멜레오는 멀티플랫폼을 지원합니다. 윈도 바이너리는 이미 공개되어 있고, 지난주와 이번주에 리눅스 포팅 작업을 어느 정도 마무리 지었습니다. 이번주 금요일에 릴리즈할 0.1.3은 윈도 뿐만 아니라 리눅스 포트도 함께 릴리즈할 예정입니다. 맥 포팅은 계획되어 있는데, 늦어도 6월 말 전에는 릴리즈를 하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더불어 웹초보님께서 저희보다 더 빠르게 downloadsquad의 글을 발견하고 까멜레오: 한국의 오픈소스 비디오 플레이어라는 제목으로 사용 후기까지 남겨주셨네요. 까멜레오의 장점과 단점을 예리하게 지적해 주셨습니다.  일단 툴팁이 없어서 메뉴 사용이 불편하다는 점은 인지하고 있었고 다음 버전에는 툴팁이 들어갈 예정입니다.



-- 여기부터는 개발자만 읽으세요  --

newteevee 기사 중에 보면 리소스를 좀 많이 먹는다는 지적이 있는데, 지난번에 릴리즈하고 나서 이 문제를 해결하는 데 많은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valgrind 도구 중 하나인 callgrind도 프로파일링 해본 결과 YUV 비디오를 OpenGL 텍스터로 올리기 위해 RGB로 변환하는 gst-ffmpegcolorspace에서 CPU를 30% 이상 차지하고 있다는 사실을 발견했습니다.

현재 OpenGL 셰이더를 이용해  YUV to RGB 변환하는 부분과 SIMD 명령셋인 MMX, SSE, SSE2 등을 이용해 칼라 스페이스 변환하는 부분 코드를 작성하고 있는 중입니다. 이 문제가 해결되면 성능 문제는 어느 정도 해결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주 금요일에 까멜레오 2번째 릴리즈인 0.1.3 릴리즈를 예정하고 있습니다. 아직 베타 릴리즈인 만큼 따뜻한 사랑과 애정으로 지켜봐주세요. 개발자 입장에서 프로그램은 자식 같아서 어디가서 안 좋은 소리 듣고 오면 가슴이 참 아프답니다. 비굴비굴. (__)


신고
« PREV : 1 : ···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 : 259 : NEXT »

티스토리 툴바